'휴대ㅔ전화'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9.13 | 베트남의 삼성전자 (이어령)

베트남의 삼성전자 (이어령)

베트남 하노이 서북쪽 박닌성의 삼성전자 베트남공장에는 24000명의 베트남 직원이 일하고 있다. 구내식당에서 밥을 먹는 직원들이 한 손에는 숟가락을 다른 손엔 젓가락을 들고 있었다.

두 손으로 식사하니 속도도 빨라 보였다. 손재주가 뛰어난 베트남 사람들은 휴대전화 만드는 작업을 빨리 익히는 편이다.


삼성전자는 2008년 경북 구미의 휴대전화 사업장을 확장하는 방안과 해외에 공장을 신설하는 방안 두 가지를 놓고 검토한 끝에 베트남 진출로 최종 결론을 내렸다. 베트남의 인건비는 아주 싸다. 고졸 여직원들의 월 급여 (초과근로수당포함)는 베트남이 353달러로 한국(3,715달러) 10분의 1도 안 된다.

이 회사는 2012년 베트남에서 19665 명의 직원을 뽑았다. 같은 기간 구미공장 채용 인원은 고작 175명이다. 공장 인근 200km 이내의 경상도 전라도 충청도에서 고교 졸업생을 모집하지만 대부분 공장 일에는 손사래를 친다. 너도 나도 대학문을 두드리는 데다 취업 희망자들은 서울 쪽을 원하고 업종도 서비스업을 선호한다고 한다. 사정이 이러니 왜 해외로 나가느냐고 기업들 탓하기 어렵다. 업무 숙련 속도는 초기에는 한국 근로자가 빠르지만 베트남 직원들도 3개월 지나면 엇비슷해진단다. 냉방 시설이 갖춰진 공장이 집보다 훨씬 시원해 직원들이 잔업 더 시켜 달라고 조르는 판이다.

 

베트남 정부는 삼성전자에 공장부지 1124000m2( 34만 평)를 공짜로 내놨다. 법인세는 4년 동안 한 푼도 안 내고 이후 12년간 5%, 다음 34년 동안 10%를 내면 된다. 한국(22%)과 비교가 안 된다. 수입관세와 부가가치세는 면제, 전기· 수도· 통신비는 절반 수준이다. 정부가 통제하니 노조가 파업해도 4시간하고 대충 끝낸다. 베트남 정부는 2만여 명에게 번듯한 직장을 선사한 한국 대기업에 무척 고마워하고 있다. 삼성전자는 호찌민에 1조원을 들여 가전 공장건설도 추진하고 있다. 축구장 100개만 한 크기다.

 

비즈니스 환경을 개선할 생각은 않고 대기업의 애국심에만 호소하기에는 세계가 너무 가까워졌다. 정부의 규제와 노조의 횡포에 휘둘리는 것보다 임금이 싼 해외로 이전하지 않는 것이 도리어 이상하다. 삼성전자 본사가 국외로 이전한다면 막을 방도가 없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mo51

지식경영원 원장 Key Words:가치창조, 집중력, 지름길, 레버리지, 숲속오솔길, 테니스, 골프, 수채화, 성악, 야간산행, 雪夜, 네트워크, 시스템, 상상력, 정보가공력, 영어공용화, 일본어, 아름다운 여인, 폭풍우,영덕게, 홍시,月夜散策, 낚시,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Total) (573)
지식정보(Knowledge & Inf.. (84)
이원모칼럼(Lee' Opinion) (86)
영어학습(English Study) (23)
포토갤러리(Photos) (138)
가족이야기(My Family) (86)
Poem(詩) (23)
음악갤러리(Music) (25)
그림이야기(Arts) (12)
골프이야기(Golf) (57)
깔깔모음(Humour) (14)
아름다운사람(Beautiful Men..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