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째 준우네 일요일 방문

가족이야기(My Family) | 2016. 10. 25. 12:01
Posted by mo51

둘째 준우네 래온이 일요일(10/23) 서판교 내방

주말이면 민우네 아니면 준우네가 함깨 우리집으로 온다. 래온이가 이제 돌이 지나 잘 뛰어다니기에 내 서재에도 들락거린다. 내 서재에 오면 해외여행대 갖고온 골동품들이 꽤 많아서 아이들이 좋아한다. 92년 남아공에서 가져온 스와질랜드산  돌로 만든 코풀소는 벌써 주둥이가 몇마리 나갔다. 아이들은 새것,신기한것을 좋아해서 항상 내서재가 인기 만점이다. 옛말에 부부는 웬쑤, 자식은 채무자, 손자는 연인이라 하였던가. 손자에게는 모든것을 주고싶어진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mo51

지식경영원 원장 Key Words:가치창조, 집중력, 지름길, 레버리지, 숲속오솔길, 테니스, 골프, 수채화, 성악, 야간산행, 雪夜, 네트워크, 시스템, 상상력, 정보가공력, 영어공용화, 일본어, 아름다운 여인, 폭풍우,영덕게, 홍시,月夜散策, 낚시,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Total) (572)
지식정보(Knowledge &.. (84)
이원모칼럼(Lee' Opin.. (85)
영어학습(English Stu.. (23)
포토갤러리(Photos) (138)
가족이야기(My Family) (86)
Poem(詩) (23)
음악갤러리(Music) (25)
그림이야기(Arts) (12)
골프이야기(Golf) (57)
깔깔모음(Humour) (14)
아름다운사람(Beautif.. (24)